드제코 꼭지퍼즐(12개월~24개월)- 퍼즐 추천 1탄

아이들이 돌 즈음부터 이용할 수 있을만한 장난감이 무엇이 있을까 했는데, 꼭지퍼즐이라는 것이 있더라고요. 아이들은 퍼즐을 가지고 놀면서 손의 이용을 하면서 소근육도 발달시킬 수 있고, 사고력 발달에도 도움이 되고, 퍼즐 조각을 통해 사물의 이름도 익힐 수가 있는데요. 아무래도 돌 즈음에는 아이들  손의 이용이 그렇게 세심하지 않기 때문에 퍼즐의 윗부분에 손잡이(?)가 있는 형식의 꼭지퍼즐이라는 것을 첫번째 퍼즐로 이용하는 것 같더라고요. 그리고 아직까지는 아이들이 신기한 물건이 있으면 물고 빠는 습관이 아직 있어서, 아이들이 물고 빨아도 해가 되지 않을만한 퍼즐을 알아보았습니다.

djeco-puzzle3   djeco-puzzle2

(이미지 출처: 롯데닷컴 www.lotte.com )

권장 사용시기

  • 12개월 이상

장점

  • 동물들은 원목으로 되어 있고, 플라스틱으로 꼭지 부분이 있어서 아이가 퍼즐 조각을 잡기 쉽도록 되어있다.
  • 원목 마감 부분이 까칠하지 않고, 마감이 잘 되어 있다고 한다.
  • 아이가 사용해도 안전하다는 것을 인정하는 검사를 통과했다는 KC 인증마크가 있다.
  • 원목 퍼즐판은 1cm, 안에 끼우는 동물 판은 6mm로 두툼하다.
  • 판 안에도 해당 동물의 그림이 그려져 있다.
  • 드제코 퍼즐은 공통적으로 튼튼하고 예쁜 박스가 동봉되어 있어, 퍼즐 조각을 보관하기도 쉽다고 한다.

단점

  • 가격이 다른 꼭지퍼즐에 비해 좀 비싼 편이라고 한다. (위의 제품은 약 2만원대 제품이다.)

글을 마치며…

드제코 꼭지 퍼즐 외에 다른 원목으로 된 꼭지 퍼즐도 몇가지 보았다. 그런데 드제코 제품은 가격이 타 제품에 비해 약간 비싼 대신 원목 마감이 잘 되어 까슬대지 않아서 엄마들의 평이 좋았다. 아직까지는 아이가 장난감을 입에 가져다대는 시기인데, 원목 마감이 잘 되어 있지 않으면 아이가 다칠 수도 있기 때문에 그런 점을 높게 생각하는 것 같았다. 그리고 일러스트가 따뜻하고, 색감도 좋은 점도 공통적으로 좋아하는 이유 중에 하나였다. 돌 즈음의 아이들은 플라스틱 부분을 붙잡고 퍼즐을 빼내기는 하지만 맞추지는 못하기 때문에 처음에는 엄마가 대신 다 맞춰줘야 한다고 하더라. 처음에는 꺼낼 줄만 알고 맞출 줄은 모르다가, 나중에는 알아서 다 맞추게 되는 건 아이들의 공통적인 사항이라고 하니 그런 부분은 고민하지 않아도 될 것 같다.

드제코 꼭지퍼즐 중에서 한 가지 제품인 ‘고양이’라는 이름의 퍼즐을 이미지로 이용하였다. 드제코 꼭지퍼즐의 일러스트는 이외에도 여러 가지가 있고, 각각마다 가격의 차이가 조금씩 있다.

퍼즐을 가지고 노는 동안 새, 고양이, 거북이, 달팽이 등의 동물들의 이름을 가르쳐주면 쉽게 익힐 수 있고, 퍼즐의 일러스트가 예뻐서 아이들 정서 발달에도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다.

2013-09-13T17:49:09+00:00 Categories: Uncategorized, 놀이와 장난감|Tags: |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