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즈음은 아기 세탁기를 많이 구입하는 모양인데, 과연 어떤 장단점이 있는지 비싼 돈을 들일만한 가치가 있는지 꼼꼼이 따져보았다. (사용한 어머님들이 말씀하시던 깨알같은 후기들을 객관적으로 모아모아서~)  엘지에서도 꼬망스라는 아기 세탁기를 출시하였지만, 오늘은 삼성에서 출시한 아기 사랑 세탁기에 대해 포스팅을 하겠다.

washing machine

(이미지 출처: 11번가 www.11st.co.kr)

장점

  • 세탁물을 자주자주 빨 수 있다.
    • 아이들이 토하기 때문에 손수건이나 옷 등 빨랫감이 꽤 나오는데, 큰 세탁기에 돌리기에는 빨래 양이 적다. 아이들이 무엇을 흘려서 옷이 젖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세탁물을 오래 놔두면 곰팡이가 피기 십상이다. 특히 여름에는 아이가 땀을 많이 흘려서 세탁물이 더욱 많다. 아이가 둘 이상인 집에는 강력 추천한다.
  • 아이들 옷은 아기 전용 세제를 쓰는데, 혹시 어른 세제 찌꺼기가 세탁기에 남아있을까 걱정할 필요가 없다.
    • 어른 옷과 구분해서 빨기 때문에 이염 같은 문제에 대한 걱정도 덜 하게 된다.
  • 세탁 시간이 짧고, 물도 적게 들어 시간, 물, 전기 모두 절약하게 된다.
    • 드럼 세탁기의 경우 보통 1시간 반에서 2시간 정도 시간 소요가 되는데,아기 세탁기는 30~40분 정도 소요된다.
  • 신생아 때는 손수건을 삶아 빨기 때문에, 세탁기에서 삶기 기능을 유용하게 쓸 수 있다.
    • 속옷이나 행주의 경우는 삶아 빠는데, 이 경우에도 유용하다.
  • 아이가 커도 소량 세탁용으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 출산 후에는 손목이 약해져 손빨래를 하지 않는 게 좋다.
    • 출산 직후에는 잘 모르다가, 집안 일 및 아이 돌보기 등 일이 많아져 손목 사용을 많이 한 후에 손목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손빨래 대신 아기 세탁기를 사용하여 손목 사용을 줄일 수 있다.

단점

  • 자리 차지를 꽤 한다.
    • 이 점 때문에 구매를 꺼리는 경우가 굉장히 많다.
  • 헹굼 기능이 약하다.
    • 한번 더 헹굼+탈수 하기를 권하고 싶다.
  • 세제를 넣는 투입구가 따로 없다. 헹굼 들어가기 전에 멜로디로 알려주는데, 놓치기 쉬워 이때 섬유유연제를 못 넣는 경우가 많다.
    • 헹굼 기능이 약하다는 평이 많으니 세탁을 마친 후, 섬유유연제를 넣은 후에 한번 더 헹굼+탈수하는 게 좋을 듯 하다.
  • 삶음 기능이 있는 세탁기의 경우, 천연세제 사용을 권장하지 않는다.
    • 천연세제 부유물이 통에 낀 상태에서 삶음 기능으로 인해 까맣게 타서, 세탁기에서 타는 냄새가 나거나 옷에 까만 것이 묻어나올 수 있다고 한다. 이런 점으로 삼성 측에서는 비누 세제 말고 중성세제 사용을 권고한다. 천연세제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