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모차 낡은 손잡이를 새 것처럼-유모차 손잡이 커버

유모차에서 가장 많이 혹은 빨리 수리를 요하게 되는 부분인 ‘손잡이’에 대해서 알아보려고 한다.

손잡이의 경우, 오래 사용을 하게 될 경우에는 소모가 되어 쓰기에 다소 불편함이 따른다.

대부분의 유모차 손잡이는 고무나 스폰지로 만들어진 재질이 많은데, 고무의 경우 오래 쓰게 되면 녹거나 닳아서 끈적임이 심하게 나타난다. 손으로 꼭 붙들고 밀어줘야 하는 부분인데, 끈적거림이 심하면 사용하기가 상당히 불쾌하고 불편하다. (이미지 1)

broken1

스폰지 재질의 경우에는 닳거나 떨어져 나가서 보기에도 좋지 않고, 마치 아주 오래된 유모차인 것처럼 보이기도 한다. (이미지 2)

broken2

그런데 이 손잡이 부분은 유모차 본사에서 직접 AS를 받는 방법 이외에도 보완해서 쓸 수 있는 방법이 있더라.

1. 새 것으로 교체하기

유모차의 브랜드 본사에서 직접 AS를 받는 경우이다. 직접 방문 접수를 하거나, 포장을 해서 택배로 보내야만 하는 번거로움이 있긴 하지만, 새 것으로 교체를 하면 마치 새 유모차인 것처럼 사용을 할 수 있다.

손잡이 교체의 경우, 비용이 브랜드마다 차이가 크게 난다. 대략적으로 고무나 플라스틱의 경우, 스폰지 재질보다 더 비싼 경우가 많은 것 같았다.

가령, 맥클라렌의 테크노 클래식은 고무 재질의 손잡이인데, 교체 비용이 7만원대였던 것에 반해, 잉글레시나의 트립의 경우 스폰지 재질로 되어 있고, 교체 비용이 한 쪽에 5천원으로, 스폰지 부분만 본사 고객 센터에서 별도로 구매를 하여 사용자가 스스로 교체를 할 수 있게 되어 있었다.

(맥클라렌의 경우, 정품 등록을 해야만 AS접수가 가능하고, 잉글래시나의 경우에는 전화 상으로 정품 확인을 위한 라벨 확인만으로 구매가 가능했다)

2. 손잡이 커버 사용하기

얼마 하지 않을 것만 같은 이 손잡이의 교체 비용이 만만치 않을 경우, 불편한 상태로 쓸 수는 없으니, 커버를 씌워서 사용해보자.

실제로 손잡이가 망가지지 않았더라도, 실용성이나 위생을 위해 많은 엄마들이 사용을 하고 있었다.

엄마들의 취향에 따라, 기분에 따라 디자인을 선택할 수도 있고, 어쩌면 아기 용품의 또 하나의 패션 아이템이 될 수도 있을 지도 모르겠다.

2-1. 시판되는 커버 구매

citygrips

(이미지 출처: 끄레델몰 m.crederemall.co.kr/ )

재질이나 추후 관리가 편리하도록 제작이 되어있었다. 분리형과 일체형 핸들의 두 가지 타입으로 나뉘어 있었고, 가격은 1만원대가 대부분이었다.

디자인도 어느 유모차에나 어울릴 수 있는 잔무늬나 기하학 무늬로, 꽤 선명한 (튀는!) 컬러가 많았다.

그리고 유모차 손잡이뿐만 아니라, 유모차 벨트나 안전 바 등에도 사용을 할 수 있어, 세트로 맞춰서 사용할 수도 있다.

2-2. 주문형 커버 구매

fixed1fixed2

개인이 핸드 메이드로 만들어, 특정 유모차의 모델에 꼭 맞게 제작을 해서 팔기도 하더라. 재질은 천이나 뜨개실 등이 있었고, 이 경우 내가 원하는 디자인이나 무늬로 주문을 할 수가 있다.

천의 경우, 벨크로(찍찍이)를 이용하여 양면을 다른 디자인으로 제작을 해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았다.

그리고 뜨개실의 경우에는 순전히 내가 원하는 색깔로 제작이 가능한데, 유모차의 색깔과 완전 맞춤으로 디자인할 수 있어서, 튀지 않고 무난하게 원래부터 세트로 나온 것처럼 맞추고 싶다면 아주 좋을 것이다.

2-3. 대용품으로 커버 씌우기

검색을 하다 보니, 식탁이나 의자 다리에 끼우는 커버를 대용으로 사용하기도 하더라. 맞춤형처럼 꼭 맞게 사용을 할 수는 없겠지만, 아주 저렴하게 잘 활용해서 쓸 수 있는 실 생활 속 아이디어가 아닐까 싶다.

글을 마무리하며…

유모차 손잡이를 사용하는데 불편함이 있어서 손잡이를 교체하거나 보완책으로 손잡이 커버를 구입하기도 한다. 하지만 꼭 수리가 필요하지 않은 경우에도 손잡이 커버는 많이 사용을 하는 추세인 것 같다.

아기가 태어난 이후의 쇼핑은 아기 용품이 90%이상인 엄마들이 대부분일 것이다. 물론 유모차 손잡이 커버도 아기 용품 중 하나이긴 하지만, 그래도 엄마가 손 대고 사용하는 것이니, 반은 육아 맘들의 용품이라고 할 수도 있다며. 이런 소소한 곳에서 엄마의 센스가 발휘할 수 있다는 거~ 기왕이면 즐겁게 육아 하자구요!  🙂

편집자의 주

저는 이제까지 유모차 손잡이의 중요성에 대해서 별로 크게 생각해본 적이 없었는데요. 고무는 시간이 지나면서 끈적해지고, 스펀지의 경우는 찢어지는 경우가 많은 듯하더라고요.

mahko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손잡이 교체는 가격의 압박도 있고, 시간이 지나면 또 같은 일이 벌어질 수 있다는 점에서 손잡이 교체보다는 유모차 손잡이 커버를 많이 사용하시더라고요.

유모차 손잡이 커버를 찾아보니, 예쁜 디자인으로 나오는 것들도 정말 많더군요. 가격도 그렇게 비싸지 않고, 엄마들이 간단한 악세사리 구매만으로도 약간의 분위기 전환은 될 것 같아서 제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손잡이 커버 구매를 추천하는 바입니다.

mahko님이 유모차 손잡이 커버를 자비로 구매하고 쓴 글입니다.

유모차 손잡이 커버 뿐 아니라, 혹시 유모차 AS에 관해 궁금하신 분들은 관련글도 읽고 가세요~.

관련글

이미지 출처

끄레델몰의 사진을 제외하고는 모두 mahko님이 직접 찍어 보내주신 사진입니다.

2014-08-13T18:25:49+00:00 Categories: Talk, Uncategorized, 생활/안전|Tags: |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