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크림 메이커 추천하는 글이 왔길래, 아이스크림도 많이 만들어서 먹나 하고 찾아보니  집에서 직접 해서 먹는 분들이 꽤 계시더라.

아이들 어릴 때는 첨가물 걱정 때문에 만들어 드시는 듯도 하고, 좀 큰 아이들이 있는 경우에는 여름에 간식삼아 해주려고 사는 듯하다.

나름 요즈음 여러 분들이 사용하시는 듯한 아이스크림 메이커 두 개 정도만 소개해볼까 한다.

1. 요나나스 아이스크림 메이커

생과일을 얼린 후에 메이커 안에 넣으면 끝~.

여러 과일을 섞어서 만들 수 있는데, 주로 얼린 바나나는 빠지지 않는 듯하다.

yonanas

(이미지 출처: CJmall )

장점

  • 만드는 법이 간단하다.
    • 전원을 켜고, 투입구에 과일을 넣고 밀어넣으면 끝.
  • 첨가물이 들어가지 않은 아이스크림을 만들어 먹을 수 있어, 건강을 생각한다면 좋다.

단점

  • 메이커 안에 재료가 많이 끼어서 별로라고 불평하는 분들이 꽤 많다.
    • 아까우니, 이 부분도 잘 긁어서 드셔야 함.
  • 시중의 아이스크림만큼의 퀄리티는 아님.
    • 맛의 경우에는 개인차가 있다는 점은 고려해야 하나, 맛있다 맛없다는 본인이 판단해야 할 듯.

가격

  • 약 8만원대~12만원대 정도
    • 쇼핑몰마다 가격 차이가 큼

2. 쿠진아트 아이스크림 메이커

나는 잘 모르는 브랜드였는데, 쿠진아트가 주방용품 중저가 브랜드로 가격대비 괜찮다고 하더라.

cuisineart

(이미지 출처: G마켓 )

만드는 법

1. 냉매(큰 통)를 6시간~10시간 이상 냉동실에 넣어서 얼린다.

  • 제품의 설명서를 보지 못했는데, 사용자 평에 적혀있는 시간은 조금씩 달랐기 때문

2. 우유, 설탕, 생크림 등을 비율에 맞춰서 섞어서 냉매 통에 넣는다.

  • 생크림으로 하면 간단하지만, 계란 흰자 혹은 계란 노른자를 쓰면 약간은 더 복잡해짐.
  • 레시피는 인터넷 뒤지면 많이 나옴.

3. 전원 켜고 약 20분~30분 정도면 아이스크림 완성.

4. 소프트 아이스크림 상태고, 좀 더 단단하게 먹고 싶으면 냉동실에 완성된 아이스크림을 좀 얼린 후에 먹으면 된다고 함.

장점

  • 만드는 법이 꽤 간단하다.

단점

  • 냉매통이 큰데 냉동실에 오래 넣어둬야 하기 때문에 불편할 수 있다.
  • 아이스크림 한번 만들고 난 후에는 다시 냉매를 얼려야 한다고 함.
  • 소음이 크다.
  • 가격이 비싸다.
  • 해외직구의 경우에는 변압기를 사용해야 한다. 몇 볼트짜리 제품인지 꼭 확인할 것.

가격

  • 인터넷에서 해외 직구의 경우에는 약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