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있는 집에서 갖춰야 할 생활용품 중에 하나가 바로 온습도계인 듯하다. 특히 겨울에는 실내가 건조해져서 온습도계에 대한 필요성을 더욱 느끼는 듯 싶기도 하다. 신생아 온습도계로는 더블하트 온습도계드레텍 온습도계가 유명한 듯하다. 더블하트 온습도계가 가격은 비싼 편이지만, 기능적인 면이나 인지도를 고려했을 때 사용하시는 분들이 많은 것 같다. 드레텍 온습도계는 더블하트 제품에 비해서는 저렴이 버전으로 엄마들 사이에서 인기가 있는 제품인 듯하니, 따로 포스팅을 준비하도록 하겠다. 이번 포스팅은 더블하트 온습도계에 관한 소개를 할까 한다. 참고로, 더블하트 온습도계는 디지털아날로그 두 가지 제품이 있으니 취향에 따라 구매하시면 될 듯하다.

doubleheart-thermometer-digital2

디지털

doubleheart-thermometer-analogue2

아날로그

[contentblock id=1 img=html.png] (이미지 출처: 더블하트 홈페이지 www.doubleheart.co.kr/ )

디지털과 아날로그에 대해서 각각 알아보기 전에 적정 온도와 습도에 대해서 먼저 이야기할까 한다. 적정 온도18도~26도이고, 적정 습도 40~60%라고 한다.

1. 디지털

장점

  • 적절한 온도와 습도인지의 여부에 따라서 디지털 판에 있는 아기의 표정이 세 가지로 달라진다. 쾌적/적합/부적합으로 나눌 수 있는데, 아이의 표정만 보고도 적절한 온습도인지 손쉽게 알 수 있다. (왼쪽에는 온도, 오른쪽에는 습도가 나타난다.)

단점

  • 타 브랜드의 아날로그 온습도계에 비해 가격이 비싸다. (그래도 디지털보다는 아날로그가 가격이 싸다.)
  • 조명 기능은 없기 때문에 밤에 보기에 불편할 수 있다.

2. 아날로그

장점

  • 적절한 온도와 습도 범위는 빨간색과 파란색으로 각각 칠해져 있기 때문에, 온습도가 적절한지 여부를 쉽게 알 수가 있다. (위에서는 온도를, 밑에서는 습도를 알려준다.)
  • 크기가 큼지막하기 때문에 멀리서도 적절한 온습도인지 여부를 쉽게 알 수 있다.
  • 벽걸이용, 스탠드용 중에서 원하는 스타일로 사용할 수 있다.

단점

  • 타사 제품에 비해 가격이 비싸다. (디지털과 비교했을 때, 아날로그가 더 싸다.)

온습도계를 설치할 때의 유의점

  • 직사광선을 피하고, 바람이 잘 부는